'걸어 다니는 시'의 저자 임명실, 발칙한 사랑꾼으로 소문 났네요.

레져

'걸어 다니는 시'의 저자 임명실, 발칙한 사랑꾼으로 소문 났네요.

소하 0 76

b50eed62f077c3c9dd76648e6f023c65_1656051940_91.png 

곱게 살아가는 두분, 포랜컬쳐가 환영합니다.



사랑꾼


    서향 임명실


시집 출간으로 인해 다들

그렇게 사랑을 많이 하셨어요? 한다.


졸지에,

사랑꾼이 되어버린 사랑스타~^0^


예쁜 꽃병도 선물 받고 사진 한컷!


b50eed62f077c3c9dd76648e6f023c65_1656052067_87.png 




0 Comments